로스트아크, 첫 번째 대규모 업데이트 '시작하는 새벽의 노래'
로스트아크, 첫 번째 대규모 업데이트 '시작하는 새벽의 노래'
  • 이석호
  • 승인 2019.01.31 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대륙 ‘로헨델’에서의 새로운 스토리와 시네마틱 던전, 수집 콘텐츠 업데이트

신규 섬 3종, 시스템 개선 등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스마일게이트 RPG 제공
스마일게이트 RPG 제공

스마일게이트 RPG(대표 지원길)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블록버스터 핵앤슬래시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로스트아크’가 'Episode 1. 시작하는 새벽의 노래’를 업데이트 했다고 30일(수) 밝혔다.

론칭 이후 처음으로 진행된 이번 대규모 업데이트에서는 신규 대륙 “로헨델”과 신규 던전 콘텐츠 “경계의 미궁”, 신규 섬 3종, 시스템 개편 등 다양한 업데이트가 이뤄졌다.

신규 대륙 로헨델에서는 새롭게 펼쳐지는 시나리오와 시네마틱 던전 ‘몽환의 궁전’을 즐길 수 있으며, 특히 서쪽 바다의 유일한 항구가 위치해 있어 프로키온의 바다를 항해하는 모험가들의 거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새롭게 선보이는 던전 콘텐츠 “경계의 미궁”은 엄청난 수의 적들이 등장해 핵앤슬래쉬의 재미를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며, 신규 섬인 ‘죽음의 협곡’, ‘황혼의 섬’, ‘바다의 요람 페르마타’에서는 각 섬별로 색다른 즐길거리가 제공된다.

그 외 원정대 단위로 NPC와의 호감도를 더욱 쉽게 쌓을 수 있도록 호감도 시스템이 개편됐으며, 섬의 마음, 모코코 씨앗 등 수집형 포인트 현황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신규 UI가 추가돼 편의성이 개선됐다.

또한, 2월 13일 업데이트 예정인 길드 컨텐츠 ‘실마엘 전장’의 자세한 정보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됐다.

스마일게이트 RPG 지원길 대표는 “아직 공개되지 않은 로스트아크의 수많은 대륙 중 첫 번째로 ‘로헨델’을 선보이게 됐다. 새로운 대륙에서 펼쳐지는 모험을 재미있게 즐겨주시길 바란다”며, “로스트아크는 앞으로도 이용자들과 함께 끊임없이 발전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로스트아크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www.lostark.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